Quick
Menu
  • 상품신청
  • A/S신청
  • 요금조회
  • 속도측정
  • 온라인상담
  • 이벤트
  • 골프대회
  • 산악회
  • 컬러링
  • TOP
  • 프로그램
  • KCTV뉴스
  • 지역뉴스
  • KCTV 지역뉴스
    • '광주형 일자리' 다시 안개 속…현대차, 수정안 '거부'시사/정치 | 2018.12.06
    • 사실상 타결된 것으로 보였던
      광주시와 현대자동차의
      ‘광주형 일자리’ 투자 협상이
      또다시 무기한 연기됐습니다.

      광주시 노사민정협의회는
      지난 5일, 노동계의 반발을 수용한
      광주형 일자리 수정 협상안으로
      현대차와 재협상을 벌이기로 했지만
      현대차는 투자 타당성 측면에서
      받아들이기 어렵다며 수정안을 거부했습니다.

      현대차가 거부한 내용은
      ‘35만대까지’ 문구가 삭제된 임금단체협상 유예 내용이며
      또한 전권을 위임받았다는 광주시의
      잦은 번복과 수정안 제시를 신뢰할 수 없다는 입장입니다.

      노동계는 이같은 주장은
      위법성이 있는 내용이라며 반발하고 있고
      이처럼 조건부 수정안을 현대차가 거부하면서
      6일로 예정됐던 광주시와 현대차의 투자협약식은
      무기한 연기됐습니다.

      하지만 이에 대해 이병훈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은
      “아쉽지만 일자리를 바라는 젊은 청년들과
      시민들의 염원을 생각해
      협상을 지속하겠다”고 밝히는 등

      광주시와 지역 노동계, 현대차 모두
      협상은 이어가겠다는 입장입니다. [저작권자(c) KCTV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목록